프루리와 함께라면 지구는, 푸르당
프루리

안녕! 나는 프루리라고 해.

서운시 넘산에 사는 개구리야.

홍조와 텀블러를 기억해줘!

물은 내 촉촉한 피부의 비결이야.

프루리

넘산에서 오래오래 살고싶어.

플로깅, 플라스틱 재활용, 채식, 자전거 타기 등

내가 할 수 있는 실천을 하며

맑고 깨끗한 넘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지!

프루리

산불 때문에 웅덩이가 없어지고 있어!

웅덩이는 우리 개구리들에게

꼭 필요한 삶의 터전이야.

그런데 기후위기로 산불이 커지면서

많은 동물들이 다치고, 집이 사라질 뻔 했어.

프루리

더 이상 물러날 곳이 없어!

바싹 말라가는 서운시를,

뜨거워지는 지구를 지키기 위해

서운시장에 출마하겠어! (두둥)

나를 지지한다면 푸르당의 당원이 되어줄래?